어제 저녁이었습니다.  서울 중곡동에 사는 친구녀석이 운영하는 카페 대디스라는


 

 


곳에 다녀왔습니다. 문닫는 시간까지 심심할까봐 같이 있어준다고 11시 다 되어서야 몸을 일으켰는데, 그 친구가 놀아줄 시간이 없었어요.. ㅎㅎ
언제한번 카페에 대한 포스팅을 한번 하고 싶습니다. 이름에서 풍기듯이, 사연이 많은 카페거든요^^

우좌지간, 막철로 치닫고 있는 사람 가득한 지하철에서 전쟁을 치르고, 피곤한 몸을 이끌고 의정부 집을 당도했습니다.
즐거운 나의 집 날오라 하여도 내 쉴곳은 작은집 집 내집 뿐이리~~~~

여는 방식은 조금씩 다른데 저희집 번호키는 위 시작 버튼을 누르고 4자리 숫자를 누르고 종료버튼 누르면 띠리리 하면서 문이 열렸음을 친절한 여자님께서 알려주십니다.!!!

원래는 시작 버튼을 누르면서 버튼음이 들리는데, 아뿔싸. 아무반응이 없습니다. 몇번을 다시해도 반응이 없습니다.
사실은 요 며칠전 부터, 번호키 안에 갇혀서 안내하는 일을 하시는 여자님이 간곡히 요청하기를

"건전지를 교체해 주세요 please!!!"
아네!! 물론이죠. 갈아드려야죠. 생각만하기를 근 한달 헉..
최근에 목소리를 들었을때, 어쩐지 목소리가 쉬어간다 느꼈는데,
결국 오늘 파업을 선언하셨습니다.

아..... 돈 몇만원  깨지겠구나.
하고 생각하던 찰라.
문든 이런 번호키는 건전기가 달았을때, 비상용으로 처리할수 있다는 이야기가 얼핏 기억이 났습니다.  그리고 번호키를 위아래로 훑어본 결과


번호키 아래 동그라미 두개가 보입니다. 이녀석이 왜 여기에 있을까요? 짱구를 굴려봅니다.
머리속으로 스쳐가는 이미지가 하나 있었으니

간접홍보 우려가 있어^^.. 어느제품인지 전혀 모르시겠죠.


보통 원형 밧데리는 음극 양극이 위아래로 있지만, 이녀석은 한쪽방향으로 몰려 있습니다.

바로 요녀석을 번호키 두개의 동그라미에 갔다 대는것이죠



또다시 힘찬 버튼음을 내면서 번호키안에 근무하고 계신 여자님이 이제 문염을 허락 해주셨답니다.

그리고 마땅히 사용할데가 없는 이 비상용 건전지는 언젠가 있을 같은 사태를 대비해서. 비상용으로 요렇게 놔두었답니다.



이 글을 보시고, 얼마나 부주의 했으면 그 밧데리가 다 끝날때까지 갈아 주지 않고 있냐 하실 분들이 계실텐데..

우선 그 부분은  반성을 해야 하는 부분이고, 창피를 무릎쓰고 이 포스팅을 하는이유는

스쳐지나가다 이 글을 읽으시고 한번정도 한분정도 도움을 받으 실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입니다. ㅎㅎ


미련한 녀석 하고 쯪쯪 혀차시는 분께서는 추천 즈려밟고 가주시옵소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예문당 2011.09.26 09:42 신고

    아.. 저럴 수도 있군요. 저도 번호키 사용하는데요, 가끔 건전지가 다 나가면 어떻게 할까를 생각해봤었거든요. ^^

    • 안달레 2011.09.26 19:21 신고

      건전지 다 나가기전에 거기 들어가계신 여자분이 친절히 일러주시니 저처럼 미련하게 오래 버티기만안하시면 됩니다.^^

  3. 참교육 2011.09.26 10:09 신고

    정말 꼭 알아야할 정보네요.
    우리도 밧대리 갈아라는 신호음이 울리고 겁이나서 바로 갈았는데....
    감사합니다.

    • 안달레 2011.09.26 19:21 신고

      그러게요 저도 그랬어야 했는데, 제가 그 여자분을 너무 혹사시켰어요 ^^;;;

  4. 머니야 머니야 2011.09.26 10:09 신고

    저도 이런 경험을 한번 한적이 있었는데....등줄기 땀나더군요..ㅠㅠ
    당시에는 저 버튼이 동작도 안하더라능..ㅠㅠ
    꼭필요한 정보입니다..ㅠ

    • 안달레 2011.09.26 19:21 신고

      ㅎㅎㅎ 저도 아예 반응이 없던 그순간에 이걸 어쩌나 등줄기에 땀 흘렀습니다. 급하지 않아서 다행이었어요^^

  5. 비프리박 2011.09.26 10:24 신고

    간혹 그런 생각 하게 됩니다.
    밖에 나갔다 들어올 때 배터리 완전 방전되면 어쩌나 하는 생각요.
    아. 배터리가 9v 짜리 이런 방식이면 되는 건가요?
    저희는 걍 1.5 v 두개 들어가는데 어떨는지. -.-a

    어쨌든 유익한 포스팅!
    재미있는 서술입니다. 딱 제가 좋아하는 방식입니다. ^^

    • 안달레 2011.09.26 19:20 신고

      아 저희도 안에들어가는 밧데리는 1.5 두개에요 ㅎㅎ 이건 비상용이라고나 할까요 ㅎㅎ

  6. 주리니 2011.09.26 10:26

    늘 먼저 건전지를 교체해 주기는 하지만
    혹시 잊어버릴 수도 있으니
    염두에 둬야겠네요. ㅋㅋㅋ

    • 안달레 2011.09.26 19:20 신고

      ㅎㅎ 이런거야 정말 살면서 한번정도 써먹을수 있으면 쾌재를 부르는거죠. ㅎㅎ

  7. 자 운 영 2011.09.26 10:55 신고

    의정부라 하시면 또 지역구 한분 추가되는 건가요 ㅎㅎ
    암튼 요 방법 잘 알아 둬야 겠네요 ㅎ
    전늘 # 번호 *로 버티고있거든요~
    요것도 상당 오래 가요^

    • 안달레 2011.09.26 19:19 신고

      그렇지요 그게 밧데리를 먹어봤자 얼마나 먹겠어요. 이사오다보니 닳을데로 닳아버려서 그런건데. ㅎㅎ
      아 그나저나 같은 지역구인가요? 반갑습니다. ㅎㅎ

  8. 꽃보다미선 2011.09.26 11:07 신고

    대단하시네요 ㅋㅋ
    저도 같은 종족인 귀차니즘족이어서 꼭 필요한 정보네요 ㅋㅋ
    ㄳㄳ

    • 안달레 2011.09.26 19:19 신고

      ㅎㅎ 전 스스로 귀차니즘이라 표현한적이 없는데,
      그렇게 딱 잘라 말씀해주시니. 그런줄 알겠습니다. ㅎㅎㅎㅎ

  9. 오붓한여인 2011.09.26 11:09 신고

    그렇군요,
    애들한태도알려줘야겠어요,
    밧데라야우편함에가면있으니까..

    • 안달레 2011.09.26 19:18 신고

      ㅎㅎ 밧데리가 근데 우편함에 있나요? ㅎㅎㅎ 전 이번기회에 도시가스 밸브위에 두고 다니긴 하지만요^^

  10. 바람될래 2011.09.26 11:43

    오...
    저도 낭패를 본적이 있었는데요..
    다행스럽게 집에 사람이 있어서
    열어주긴했답니다..
    방법 알려주셔서 고맙습니다..

    복 받으실꺼에요..^

    • 안달레 2011.09.26 19:18 신고

      ㅎㅎㅎ 뭐 이런걸로 복까지 받겠습니까
      물론 오는 복 마다하진 않겠습니다만. ㅎㅎ

  11. 아빠소 2011.09.26 14:40 신고

    엄청 많은 도움이 됐습니다. 사실은 어제 아내가 디지털 도어락이 고장났다고 전화를 했더라구요.
    저야 무슨 도움이 되겠습니까? 열쇠수리공 불러라고 했지. 출장비 2만원 주고 문을 열긴열었는데
    건전지 문제가 아니라 아예 고장이라네요. 디지털 도어락도 고장날수 있다는걸 알았습니다~~

    • 안달레 2011.09.26 19:17 신고

      그러게요.-- 궁금해지는데요. 어디가 고장난건지나 알아야 다음에 뭔갈 조심하던지 말던지 할텐데.--

  12. Popper_Min 2011.09.26 15:51 신고

    이런방법이 있었네요. ㅎㅎ 저희집에도 되는지 확인해 봐야겠어요. ㅎㅎ
    대박 정보 감사합니다. 그래도 제때 갈아주는게 최고죠. ^^

  13. dubai furniture shops 2011.09.26 16:50

    작년에는 보지 못했던 새로운 블로그들이 많아졌고 블로거들이 다루는 주제들 또한 보다 다양해지고 있습니다.

  14. lee실장 2011.09.26 17:10 신고

    울집에 꼭 필요한 기능이네요..
    전에 출근하는데 10분동안 안잠겨서 울기 일보직전까지 갔더랬죠..
    열고닫고 한 30번한것 같아요..ㅎ

  15. 윤뽀 2011.09.26 17:16 신고

    오 진짜 알아두면 좋은 팁이에요
    근데 전 번호키가 아니...에요 ㅋㅋ
    열쇠 들고다닙니다 케케

    • 안달레 2011.09.26 19:16 신고

      ㅎㅎ 결혼준비하느라 바쁘실텐데. 방문해주시니 더 감사합니다.^^ 건강챙기세요

  16. 바닐라로맨스 2011.09.27 05:23 신고

    우와! 정말 대단한 팁인데요!?
    나중에 써먹을 일이 있을것 같아요~

  17. 박군 2011.12.16 18:22

    저에게도 드디어 오실게 오셨어요. ㅎㅎ 검색해봤는데 친절한 님의 설명덕에 9v전지 하나사서 손쉽게 열고 들어왔네요. 좋은 정보 초 감사~~

  18. 홍곡 2012.10.16 21:39

    우황~~~
    무지 도움이되었습니다.
    딸애가 문밖에서 하염없이 기다리다가 전화가 왔는데 문이 안 열릴다고 하는데 황당했습니다.
    더구나 우리집 번호키는 구형입니다!

  19. 홍곡 2012.10.16 22:10

    우황~~~
    무지 도움이되었습니다.
    딸애가 문밖에서 하염없이 기다리다가 전화가 왔는데 문이 안 열릴다고 하는데 황당했습니다.
    더구나 우리집 번호키는 구형입니다!

  20. 2013.07.25 10:09

    도둑이..... 보고 따라 할까봐 걱정이.....

  21. . 2019.04.27 01:01

    맞춤법 씹역겹네요 서너살 애새끼 수준;

    • 안달레 2019.05.10 09:12 신고

      그래요 저는 맞춤법이 역겨운 수준이고
      이름도 제대로 못밝히는 점 하나 당신은 인성이 역겨운 수준이고 그대는 몇살 애새끼 수준이실꼬

+ Recent posts